Skip to content
신 치과의원
신치과만의 특별함
노벨가이드 임플란트
치아교정
심미치료
일반치료
信커뮤니티
  • 블로그
  • 카카오톡
  • TOP
구강위생을 철저히 관리하고 치면에 붙은 세균막들을 좀더 깨끗이 제거할 목적으로 칫솔과 치약으로 이를



닦는 것 외에도 보조적으로 여러 가지 구강위생용품을 사용하는 사람들이 많다. 건강한 구강관리를 위해 도



움이 되는 구강위생 보조용품에 대해 알아보자.





◇치실=치실은 질긴 명주실이나 나일론 실로서 꼬아서 만든 것이 아니라 가는 실을 풀어진 채 한가닥씩 만들



어 놓은 제품. 일명 ‘푼사’로 부르기도 하는데,‘이쑤시개’의 대안이라고 할 수 있다.



우리가 흔히 식후 치아 사이에 낀 음식물 찌꺼기들을 제거하기 위해 사용하는 이쑤시개는 쓰면 쓸수록 치아



사이를 점차 벌려놓게 되고,잇몸을 찌르거나 잇몸사이에 이쑤시개의 작은 조각을 남겨놓아 오히려 잇몸에



해를 끼칠 위험성이 있다. 최근 치과의사들이 이쑤시개 대신 치실을 사용토록 권장하는 이유도 바로 이 때문



이다.



치실은 40∼50㎝ 정도 끊어서 양손의 인지와 중지에 감고는 2∼3㎝만 남겨 놓은 후 치아와 치아사이에 밀어



넣었다가 치아 사이 면을 닦아 준 다음 빼내는 방법으로 사용한다. 다만 인공치아를 박은 사람은 치실을 꿰



는 플라스틱 바늘(치실고리)이나 털실 모양의 ‘수퍼 플로스’를 보철물 밑으로 통과시켜 주는 방법을 쓰는 게



좋다.





◇치간치솔=작은 모양의 시험관을 닦는 솔처럼 생긴 것으로,치아와 치아 사이를 수시로 닦을 수 있게 고안된



구강위생용품이다. 식후 정규적인 양치질 외에도 수시로 치간치솔을 휴대하고 다니다 치아사이에 대고 밖에



서 안쪽으로 밀어 넣었다가 빼는 방법으로 치간사이를 깨끗이 닦을 수 있다.



치간치솔은 특히 치열 교정치료를 받기 위해 복잡한 교정장치를 치아에 붙이고 있는 사람의 경우 매일 사용



해야 할 필수품이다. 이들은 수시로 거울을 보면서 치아와 장치물 사이를 자주 닦아줘야 교정장치를 떼낸 후



드러나는 치아 표면에 충치의 전단계인 부분적인 탈회 현상을 막을 수 있다.



물론 잇몸 치료를 받았거나 임플란트(인공치아) 시술을 받은 사람들도 잇몸을 건강하게 유지하기 위해 치간



치솔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





◇양치용액=상용과 약용,두가지가 있다. 상용 양치액은 구강내 위생을 청결히 하기 위하여 수시로 사용하는



것을 말하고 편의점 등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의약부외품이다.



그러나 약용 양치액은 구강내 세균을 죽이거나 번식을 억제하는 약성분이 함유돼 있어 구강내 감염증 또는



상처가 있거나 잇몸 수술 후,구강위생 상태가 매우 불결하여 입 냄새가 심할 때 수일∼수주간 일시적으로 사



용하는 의약품이다.



우리가 정기적으로 이를 닦지만 식후나 간식 후에도 매번 이를 닦을 수는 없다. 또한 여러 가지 원인으로 구



강내가 불결해졌거나 염증이 있어 입냄새가 날 때가 있다. 구강 양치용액은 이럴 때 구강 내에 번식하는 각



종 세균들의 양과 활동성을 감소시킬 목적으로 사용한다.



다만 주의할 것은 한달 이상 계속해서 양치용액을 사용해선 안된다는 점. 결벽증 환자처럼 지나치게 구강위



생을 생각한 나머지 양치용액을 너무 자주 장기간 사용할 경우 구강내 상주하고 있는 세균들의 양과 활동성



이 과도하게 떨어져 오히려 면역이 떨어지거나 세균들의 내성을 키워놓는 역효과가 일어날 수 있다.





◇충치 예방용 껌=음식을 먹은 후 껌을 씹는 것은 어느 정도 충치 예방에 도움이 된다. 다만 설탕 성분이 들



어있는 껌은 피해야 한다. 설탕 성분이 포함된 껌은 오히려 충치 발생을 부추길 수 있다는 것이 치과의사들



의 지적.





실험에 의하면 설탕 성분을 함유한 껌의 경우 최소한 20분 이상 씹어야 충치예방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고 한



다. 최근들어 아예 설탕을 전혀 사용하지 않은 껌은 물론 설탕 대싱 대체 감미료인 자일리톨이나 솔비톨을



사용한 껌이 인기를 끄는 것은 이같은 번거로움을 덜 수 있을 것으로 받아들여지고 있기 때문.





스위스에 본부를 둔 국제치아건강식품위원회(TSI)는 이와 관련,사탕 껌 초콜릿 등에 충치가 생기는 것을 막



기 위해 설탕 대신 대체 감미료를 사용한 간식류의 겉포장에 치아가 우산을 쓴 모양의 ‘튼튼이’ 마크를 부착,



일반인들의 식별을 돕는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그러나 서울 강남 신치과의원(www.trustshin.com) 신태운 원장은 “여러 구강위생 보조용품을 사용해 치아



건강을 스스로 잘 지켜내는 것 못지 않게 정기적인 치과방문을 통해 각종 치아 및 잇몸질환을 조기에 발견,



귀중한 치아를 잃지 않도록 하는 노력도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1. [치아관리 보조용품 100% 활용법] 잘 씹으려면 깔끔 떨어라

  2. 노벨가이드 임플란트

  3. 우리가 잘못 알고 있는 치과상식

  4. 하이브리드 임플란트

  5. 최첨담 임플란트-노벨가이드

  6. 신태운원장의'노벨가이드 무혈,무통,무절개 치아이식

  7. 빠진 치아 방치하면 큰 화 불러...잇몸염증,턱 관절장애 ,편두통까지

  8. 충치,치아가 빠졌을때

  9. '치아보철' 잘 떼웠다고 방심말자

  10. 40대 풍치성 무치악 환자 5년 사이 껑출!

  11. 치아교정 3주만에 '끝내줍니다'

  12. 무절개 임플란트 전문 신치과

  13. 신치과의원 원장 임플란트 전문...'건강미 함께 드려요'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Next
/ 7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